도메인 주도 설계 (Domain-Driven Design) 개요

Software란 궁극적으로 사용자의 현실적인 문제를 해결하는데 그 본질을 두고 있다. 따라서 현실의 문제를 잘 파악하고 그 문제 해결이 code로서 잘 구현된다면 가장 이상적이 소프트웨어라고 할 수 있겠다.

하지만 일반적인 현실문제 즉 도메인에 관련된 문제를 잘 아는 사람과, 그것을 실제 코드로 구현하는 사람이 분리되어 일하는 경우가 대부분이고, 이러한 경우 서로 의사소통하기 매우 어려운 현실적인 문제점이 존재한다.


 우리가 일반적으로 부르는 현업, 업무전문가, 도메인 전문가가 사용하는 언어 및 사고 방식과, 이를 구현하는 개발자사이의 간극이 큰 것이 사실이며,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한 다양한 방법론이 제시되었다.

 

제조 (manufacturing) 는 소프트웨어 개발에 대한 메타포로 자주 사용되곤 한다이 메타포로부터 얻게 되는 한 가지 결론은 고도로 숙련된 엔지니어는 설계를덜 숙련된 노동자는 제품을 조립한다는 것이다이 은유는 소프트웨어 개발은 모든 것이 설계라는 한 가지 단순한 이유로 많은 프로젝트를 엉망으로 만들어 왔다- Eric Evans, Domain-Driven Design

오늘 소개할 내용을 그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설계 방법으로, 저번 글에서 설명한  MSA(MicroService Architecture)에서 자주 언급되며, 좋은 서비스를 개발하기 위한 기본 요소인 Loose Coupling(느슨한 결합) High Cohesion(높은 응집도) 를 만족시키기 위한 필수 개념을 포함하고 있는 도메인 주도 디자인 (Domain Driven Design : DDD)에 대해 개념부터 살펴보도록 하겠다.


결국 도메인내의 여러 업무 정의나 문제를 어떻게 모델로 잘 표현하고 그것을 바탕으로 구현하기 쉽게 이해할 수 있는 구조로 정의되냐가 DDD의 핵심이다. 따라서 도메인 모델 설계 시 아래의 3가지 요구사항을 충족시켜야 한다.

  • 모델과 핵심 설계는 상호 영향을 주고 받으며 구체화된다.

  • 모델은 모든 팀 구성원들이 사용하는 언어의 근간을 이룬다.

  • 모델은 불순물을 걸러낸 핵심 지식만을 포함한다.

 

Ubiquitous Language (보편언어)

 

도메인 주도 개발은 Eric Evans 2003년 출간한 Domain-Driven Design(http://www.amazon.com/Domain-Driven-Design-Tackling-Complexity-Software/dp/0321125215책으로 처음 소개한 방법론으로 "유용한 소프트웨어를 개발하고 싶다면 도메인에 귀를 기울여라"라는 슬로건으로 부터 시작된다. 

도메인 전문가와 개발자 사이의 의사소통의 어려움은 도메인 컨셉의 Ubiquitous Language 라는 보편적 언어로 표현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도메인 모델은 이러한 보편언어(Ubiquitous Language)의 근간을 제공하고 팀 내의 의사소통  및 구현까지 연결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즉 사용되는 언어에 대한 이해가 서로 일치해야 하며, 그렇지 않은 경우 모델 변경 및 코드상으로는 Refactoring으로 이어지는 과정이 나타난다.


그리고 보편언어들로 정의할 때 고려되어야 될 사항은 Bounded Context(제한 영역범위 내에서 정의해야 된다는 것이다.


출처:http://martinfowler.com/bliki/BoundedContext.html


Bounded context는 독립적으로 서비스 될 때 문제없는 업무 범위로 생각할 수 있으며, 쇼핑몰 사이트를 예로 들면 제품 판매 컨텍스트 (sales context), 판매지원 컨텍스트(support text)등과 같이 분류할 수 있다. 이런 여러 context내에 비슷해 보이는 용어가 서로 틀린 의미로 사용될 수 있기 때문이다.

이런 언어는 주로 업무위주의 언어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 일반적으로 용어사전(Glossary)형태로 구성하는 것이 좋으며, 구성원 누구나 쉽게 참조할 수 있도록 한다. Project Wiki 사이트등을 운영하여 유지하는 것이 좋은 방법이다.


주의할 것은 용어사전형태로 구성한다고 해서 처음부터 모든 용어를 사전처럼 정의하고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기본적으로 DDD는 폭포수 개발 방식보다는 애자일 개발방식과 같은 반복 수행을 통한 완성도를 높이는 Model Exploration Whirlpool(모델 개발 소용돌이) 방식을 대부분 채택하고 있다. 우선 도메인에 관련된 핵심 업무관련 모델에 대한 용어부터 정의하고 그 모델에 대한 이해도를 서로 높이면서 차츰 발전시키는 것이 중요하다.

 가령 쇼핑몰에서 "주문" 이라고 하는 모델 및 용어를 정의할 때 그 하위로 생각할 수 있는 주문일자, 주문코드, 계약코드 등 하위 칼럼 단위까지 모두 공통언어로 제공할 필요는 없다. 이러한 용어는 뒤에 설명하는 Entity, Value Object등과 같은 도메인 모델 요소로 재정의된다.

  

도메인 모델과 소프트웨어 시스템 간의 맵핑이 명확해지도록 도메인 모델을 충실하게 반영하는 소프트웨어 시스템을 설계하라도메인에 대한 더 깊은 식견을 반영할 방법을 찾는 순간 소프트웨어 내에서 모델을 더 자연스럽게 구현할 수 있도록 모델을 재검토하고 수정하라.  견고한 유비쿼터스 언어(UBIQUITOUS LANGUAGE)를 지원함과 동시에 두 가지 목적 모두에 잘 부합하는 하나의 모델을 추구하라.

설계에서 사용되는 용어와 기본 책임 할당을 사용해서 모델을 작성하라코드는 모델의 표현이 되고 코드에 대한 수정은 모델에 대한 수정이 된다효과는 나머지 프로젝트 활동 내내 적절히 파급되어야 한다- Eric Evans, Domain-Driven Design

 

Domain Model Pattern

도메인 모델정의 시 몇 가지 구현 패턴이 있는데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패턴은 Entity 기반 모델을 정의하는 패턴을 사용하고 있다. 기본 패턴에서 정의되는 요소를 알아보자.

 

Entity

  • 속성이 아닌 식별성을 기준으로 정의되는 도메인 객체

  • ex) DB : ERD ( Entity - Relationship Model),   J2EE : Entity Bean

  

Value Object

  • 식별성이 아닌 속성을 이용해 정의되는 불변 객체

  • 모든 것에 식별성을 부여하고 Entity로 관리한다면 복잡성 증가

  • 과거 Java DTO(Data Transfer Object) 패턴의 Value Object과 관계없음.

  • Entity Value Object을 구별하는 첫 번째 조건은 식별성

  • 식별성을 가지면 Entity 그렇지 않으면 Value Object

  

 

Service

  • Domain Object에서 위치시키기 어려운 operation을 가지는 객체

  • 여러 Domain Object 다루는 연산 Service의 오퍼레이션은 일반적으로 stateless

  • Domain Object에 해당되는 역할을 service operation으로 만드는 경우 도메인 역할을 침범하여 강 결합이 일어남.

  

Module

  • 유사 작업 및 개념을 그룹화 하여 복잡도를 감소시키는 기법

  • 응집도가 높은 모듈은 모듈간의 관계는 약 결합

  • Java 로 구현하는 경우 Package로 구성될 수 있다.

 

Aggregate

  • 연관된 Entity Value Object의 묶음. 일관성과 트랜잭션, 분산의 단위, 캡슐화를 통한 복잡성 관리

  • 예를 들어 쇼핑몰 사이트에서 주문 Entity 내에 배송주소 정보를 우편번호, 주소1, 주소2, 상세주소, 이런식으로 각 칼럼으로 정의하는 것이 아니라, 주소라는 Value Object를 별도로 작성하고 주문 Entity는 주소 Value Object을 포함하는 방식으로 관계 일관성 및 단순화를 유지한다.

  

Factory

  •        복잡한 Entity의 생성 절차에 캡슐화 할 수 있는 개념

  •     생성하기 복잡한 Aggregate내의 여러 객체를 동시에 생성

  •     생성시 Aggregate의 일관성 유지

 

Repository

  • 도메인 영역과 데이터 인프라스트럭쳐 계층의 분리하여 데이터 계층에 대한 결합도를 낮추기 위한 방안

  • 생성된 Aggregate에 대한 영속성 관리, 조회,등록,수정,삭제시 Aggregate의 일관성 유지

  • DB및 데이터 저장소의 데이터를 조회하고 저장하는 경우 Repository 를 활용한다.

  

 MODEL-DRIVEN DESIGN에서 코드는 모델의 한 표현으로 볼 수 있다코드를 변경하는 것이 곧 모델의 변경에 해당한다누가 좋아하건 말건 프로그래머가 곧 모델러다그러므로 프로그래머가 훌륭한 모델링 업무를 할 수 있게 프로젝트를 구성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 Eric Evans, Domain-Driven Design


Bounded Context


기업내 웹 서비스는 내부적으로 다양한 Context 로 구분되어 질 수 있다. 가령 증권 서비스인 경우 예를 들어보자.

-       리서치

-       주식

-       펀드

-       이체

위의 예와 같이 각각의 업무는 분한된 컨텍스트(Bounded Context)로 나눌 수 있으며 각 Context에 사용되는 모델은 서로 분리되어야 하며, 각 하나의 context는 하나의 팀에 할당되어 관리되는 것이 좋다. 또한 이러한 방향은 Micro Service Architecture에서 추구하는 방향이기도 하다.



주의할 것은 Bounded Context Module과 다른 영역이며,도메인 모델에 집중하는 영역이다. 잘 구성된 Bounded Context내의 어플리케이션은 독립적 구성이 가능해야 하며, 다른 Context간의 모델  및 데이터 참조는 정확히 정의된 인터페이스(API) 만으로 통신하여야 한다. 물론 MSA 에 추구하는 Service 단위는 이보다 더 작은 단위지만, 기존 Monolithic architecture에서 MSA 중간 단계를 거친다면 Bounded Context 단위로 영역을 분리하고 시스템으로 분리하는 것이 좋다.

  

문서화 방안

그럼 DDD를 통한 소프트설계시 어떻게 문서화할지 고민해 보아야 한다. 가장 일반적인 방법은 시각화된 UML 다이어그램 또는 그와 유사한 다이어그램을 활용하는 것이다. 형식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 관련자가 함께 이해할 수 있는 중심 역할을 해주면 된다.

또한 모델링의 기본개념은 나무를 보는 것이 아니라 숲을 보는 것으로 모든 것을 포함하여 복잡하게 만들 필요가 없고, 너무 상세화 시킬 필요도 없다.

UML 작성시 주의점은 UML 자체가 가지는 정보 전달의 한계가 있기 때문에 일반적인 언어 기술(description)을 통해 각 요소의 아이디어 핵심을 담아야 한다.


모델을 언어의 기반으로 삼아라팀에서 이루어지는 모든 의사소통과 코드에 적극적으로 공통의 언어를 적용하라다이어그램과문서화특히 대화에 동일한 언어를 사용하라여러 가지 모델을 반영하는 다른 표현을 실험해봄으로써 공통 언어 선택에 따르는 어려움을 해소하라그 후 새로운 모델에 적합하도록 클래스메서드모듈의 이름을 변경하여 코드를 리팩토리하라일상에서 사용하는 용어를 다르게 사용한 경우 의미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는 것과 동일한 방식으로 대화에 사용하는 용어 상의 혼란 역시 해결하라. UBIQUITOUS LANGUAGE 의 변경은 곧 모델의 변경이라는 사실을 인식하자. - Eric Evans, Domain-Driven Design

 

개발자들이 [도메인에 대한통찰을 얻기 위해 적용할 수 있는 체계적인 사고 방법이 존재한다무질서하게 뻗어 나가는 소프트웨어 애플리케이션에 질서를 부여할 수 있는 설계 기법 역시 존재한다이런 기술을 연마한다면 익숙하지 않은 도메인을 접하게 될 경우에도 더 가치 있는 개발자로 발전할 수 있게 될 것이다. - Eric Evans, Domain-Driven Design


참조문서

Eric Evans, Domain-Driven Design, Addison-Wesley Professional, 2003

마이크로서비스가 가져올 미래의 개발 패러다임 http://jobcoding.net/feed/view?feedIdx=28101

도메인 주도 설계와 애자일 개발 (http://www.moreagile.net/2014/04/ScrumByDDD.html)

설계의 본질, 그리고 UML (http://aeternum.egloos.com/m/1545662)



 


New Multi-Channel Dynamic CMS